"이래서 모두들 신부 화장을 하면 못 알아본다고 하나?" 세계의 놀라운 웨딩 메이크업

 

'신부의 웨딩룩'은 결혼식 하객들의 단골 가십거리입니다. 하객들, 특히 신부의 지인들은 웨딩드레스의 모양, 부케, 신부의 헤어스타일, 그리고 메이크업까지 세세하게 평가하곤 합니다. '인생에서 가장 빛나는 순간'이라는 결혼식에 드레스, 부케보다 더 중요한 것은 메이크업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실제로도 웨딩 메이크업은 단가가 매우 비싼 편에 속합니다. 그러나 선뜻 메이크업에서 가격을 줄이지 못하는 것은 그만큼 이 과정이 중요하다는 뜻이겠지요.

 

우리나라에서는 보통 자신의 얼굴을 잘 살리며 단점을 보완해주는 깨끗한 메이크업이 유행하는 반면 외국에서는 컨투어링을 통해 얼굴의 윤곽을 잡아주고, 속눈썹을 풍성하게 붙여 또렷하며 입술 라인을 강조하는 립 메이크업을 선호합니다. 그 결과 메이크업을 받은 후에는 '변신' 수준의 결과를 얻곤 합니다. 오늘 RedFriday에서는 눈을 의심하게 만드는 외국의 메이크업 사례를 소개합니다.

 

모든 사진 출처 Instagram @arber_bytyqi_mua

 

얼굴에서 바디까지 완벽히 메이크업과 컨투어링을 마친 모습입니다. 옆집 소녀와 같이 친근한 인상을 주는 이 신부는 메이크업 후 미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의 딸인 이방카 트럼프와도 흡사한 세련된 인상을 갖게 되었습니다.

 

 

수줍은 미소를 보여주고 있는 이 신부는 메이크업 하나로 섹시하고 도도한 이미지로 변신했습니다. 2006년에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을 시작한 세계 정상급의 모델이자 트랜스포머3의 주연으로 영화계의 떠오르는 샛별이 된 로지 헌팅턴 휘틀리 똑 닮은 모습이 매우 인상적이네요.

 

 

강렬한 보라색 립컬러와 아이섀도우를 이용하여 카리스마 넘치는 신부의 모습으로 탈바꿈했습니다. 코에 있는 피어싱이 더욱 돋보이며 인도의 상류층 신부와 같은 모습이 인상적입니다.

 

 

이 신부는 메이크업 후 영국의 왕세손비 케이트 미들턴 닮은꼴로 등극했습니다. 다소 긴 얼굴을 컨투어링으로 커버했으며 메이크업으로 그녀의 아름다운 눈동자가 더욱 강조되는 느낌입니다.

 

 

웨딩 메이크업으로 깨끗하고 강렬한 레드립을 선보인 신부입니다. 코 끝을 더욱 더 날카롭게 표현했으며 과감한 컨투어링으로 브이라인을 완성시켰네요.

 

 

오른쪽 입꼬리 윗쪽의 점을 살려 메이크업을 한 것이 돋보입니다. 얇은 입술을 커버하기 위해 과감하게 립라인을 그렸으며 이는 더욱 더 시원한 인상을 주는데 한몫한 것 같습니다.

 

 

귀여운 이미지에서 섹시한 이미지로 탈바꿈한 이 신부는 메이크업으로 완벽한 피부 표현을 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결을 살려 눈썹 메이크업을 했으며 코 끝이 더욱 날카롭게 보이도록 음영처리를 했습니다. 글로시한 립메이크업도 그녀의 섹시한 이미지에 한몫하는 것 같네요.

 

메이크업으로 원래 얼굴형보다 더 작고 갸름해 보이며 깊고 그윽한 눈매를 가지게 되었습니다.

 

 

원래도 순수하고 귀여운 이미지를 가지고 있는 이 신부는 메이크업 하나로 귀엽고 발랄한 디즈니 공주가 되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Home | 관리자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