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념사진이 영정사진 될 듯' 보기만 해도 아찔한 여행 셀카 TOP10

전면에 카메라가 달린 스마트폰이 보급되며 생기기 시작한 사진 촬영 기법이자 현재는 한 번도 안 찍어본 사람이 없을 것 같은 이것. 바로 '셀피(Selfie)'입니다. 자신의 얼굴을 찍는 셀피는 '셀카'라고도 불리는데요. 셀피가 대중화되며 누구보다 특별한 셀피를 찍고 싶어 하는 사람들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한편 셀카로 인한 위험성도 도마에 오른 상태입니다. 주변 상황이나 지형을 확인하지 못해 넘어지거나 추락하는 사고가 종종 있었던 것입니다. 한 연구에 따르면 2011년부터 2017년까지 셀카를 찍다가 목숨을 잃은 사람이 259명에 달한다고 하는데요. 그만큼 셀카를 찍을 때는 주의를 기울여 안전을 확보해야 할 것 같습니다.

오늘 RedFriday에서는 최고의 '익스트림 셀피'를 소개할 텐데요. 절대 따라 해서는 안 될 사진들입니다. 일부러, 혹은 의도치 않게 찍은 익스트림 셀피는 어떤 모습일까요?



#1

19살의 Alexander Remnev는 세계에서 가장 높은 주거용 건물인 두바이의 프린세스 타워에 올라가 셀카를 찍었습니다. 그는 이뿐만이 아니라 세계 각국의 높은 빌딩에 올라가 사진찍는 것을 즐기는데요. 이를 유튜브에 영상으로 남기고 있습니다. 


#2

절벽에서 사진을 찍으며 아래로 점프를 하고 있습니다. by Kailey Gillane


#3

사진작가이자 운동선수, 그리고 탐험가인 Travis Burke가 애리조나의 비버 폭포를 건너고 있습니다


#4

노르웨이의 프로 스카이다이버 Jokke Sommer가 스카이다이빙을 하기 전 헬리콥터를 잡고 셀카를 찍고 있습니다.


#5

빌딩의 꼭대기에서 사진을 찍는 사람이 또 있습니다.


#6

셀카봉을 들고 서핑을 하고 있습니다. 꽤 힘든 일일 것 가네요. by Shaun Smith


#7

이 사진은 빌딩의 정도가 아니라 한 구조물 위에 올라가 있는 것 같은데요. 위험 천만하기 그지 없는 사진이네요. by Kirill Oreshkin


#8

이 또한 Kirill Oreshkin의 사진입니다. 태연한 표정이 더욱 압권입니다.


#9

캔버라의 국립 동물원에서 치타와 셀카를 찍었습니다. by Cameron Ernst


#10

이 사진이야 말로 '저 세상' 셀카가 아닐까 생각되는데요. 이 사진은 2013년 크리스마스 이브에 NASA의 우주비행사 Mike Hopkins가 찍은 것입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