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아지 키우면 연애도 잘 한다던데, 과연 사실인가요?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의 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반려동물 양육 인구는 약 1,500만 명으로 4가구 중 1가구는 반려동물과 함께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반려동물이 이성의 호감도와 연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는 속설이 있는데요. 과연 이 속설은 사실일까요?

이 질문에 답하기 위해 결혼정보회사 듀오에서는 설문조사를 실시했습니다. 이 설문조사는 미혼 남성 150명, 미혼 여성 150명을 대상으로 한 것인데요. 과연 어떤 결과가 나왔을지 함께 만나보도록 하겠습니다.

 

1. 반려동물, 연애에 긍정적? 부정적?

과연 반려동물은 연애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요? 조사 결과 응답자의 92%는 반려동물을 키우는 것이 연애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는 응답자는 300명 중 87명이었는데요. 이들 중 97.8%는 반려동물이 연애에 긍정적이라고 답했습니다.

 

2. 반려동물이 연애에 긍정적인 이유는?

반려동물이 연애에 긍정적인 이유 3위는 바로 연인 간 끊이지 않는 화젯거리를 제공하기 때문(7.7%)이라고 답했습니다. 2위 답변은 동물을 아끼는 모습을 보여주며 다정한 성격을 어필할 수 있기 때문(19.7%)라고 답했네요. 1위 답변은 무엇이었을까요? 바로 반려동물 자체가 공통의 관심사가 될 수 있기에 공감대와 친밀감을 형성하기 쉽기 때문(58.7%)이었네요.

이 답변은 남녀 간에 차이가 있었는데요. 여성은 '공통의 관심사로 공감대 및 친밀감 형성(62.7%)'을 많이 선택한 반면 남성은 '동물을 아끼는 모습으로 다정한 성격 어필 가능(24%)을 상대적으로 많이 골랐습니다.

 

3. 반려동물이 연애에 부정적인 이유는?

반려동물이 연애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는 이유도 밝혀졌습니다. 3위 답변은 '데이트 일정 및 계획에 제약이 있을 가능성이 있다(12.7%)'고 답했습니다. 2위 답변은 동물 털 알레르기 등을 이유로 만남에 제약이 있을 가능성이 있다(21.3%)고 답했네요. 1위 답변은 둘 중 한 사람이 동물을 싫어할 경우 이질감이 형성된다(37%)였습니다.

한편 미혼남녀의 과반인 59%는 반려동물과 함께인 것이 연인보다 더 쉽고 편하다고 느낀 적이 있다고 답했는데요. 강아지를 키우면 연애를 잘 한다는 속설이 어느 정도는 사실인 것으로 보입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