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스토어 건축가가 제안한 노트르담 대성당의 모습은?

대규모 화재로 파손된 노트르담 대성당의 어떻게 다시 만들어질지에 대한 논의가 뜨겁습니다. 마크롱 대통령과 에두아르 필리프 총리는 이 성당을 현대적으로 재탄생 시키는 것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 반면 파리 시장은 원상태 복원에 찬성하는 입장이라고 합니다. 한 프랑스 상원은 노트르담 대성당은 '마지막에 알려진 시각적 상태 그대로 복원'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관련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키기도 했습니다.

이러한 가운데 애플 스토어를 만들었던 건축회사, Eight Inc에서는 성당의 첨탑이 '마지막에 알려진 시각적 상태 그대로 복원'하되 이를 현대적 소재를 사용하여 만들 것을 제안했습니다. 여기서 현대적 소재라는 것은 무엇을 말하는 걸까요? 여러분이 '애플 스토어'라고 하면 떠오르는 그 이미지, 바로 유리입니다.

이 건축사무소에서는 건축용 유리를 사용하여 지붕과 첨탑을 만들 수 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그 모양은 원래 있던 첨탑과 동일하게 만드는 것이죠. 애플 스토어와 마찬가지로 이 성당 복원 아이디어도 '투명성'을 중시 여기고 있습니다. 건축용 유리는 훨씬 더 두껍고 튼튼하여 이 유리를 지지할 뼈대 없이도 설치될 수 있다고 하네요. 또한 유리를 사용하여 만들면 원래 성당의 형태를 정확히 표현할 수 있지만, 동시에 건축과 생명의 불완전성을 내포할 수 있다고도 밝혔습니다.

노트르담 대성당이 화재로 소실된 후 지금까지 흥미로운 아이디어부터 터무니없는 아이디어까지 여러 아이디어가 나왔습니다. 어떤 건축가는 노트르담 대성당의 옥상에 온실을 만들자고 했고, 어떤 건축가는 인피니티 풀을 만들자는 황당한 주장까지 했죠.  

프랑스에서 노트르담 대성당 첨탑을 만드는 데 있어서 어떤 결정을 내릴지 매우 궁금해지는데요. 전 세계인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Home | 관리자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