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나이가 어때서' 비키니 입고 40년 전 사진을 똑같이 재현해보았습니다.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라는 말을 몸소 보여주는 한 여성이 있습니다. 바로 멜버른에 살고 있는 63세 여성 레슬리 맥스웰(Lesley Maxwell)입니다. 그는 벌써 세 명의 손자 손녀가 있는 할머니인데요. 무려 40년 동안 꾸준히 운동하며 몸매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레슬리 맥스웰은 원래도 건강한 체형을 가지고 있었는데요. 40대 후반 보디빌딩을 접하면서 그의 인생이 바뀌었습니다. 그는 TV에서 보디빌딩 대회를 개최한다는 광고를 보고 무작정 보디빌딩에 뛰어든 것이었죠. 힐을 신고, 비키니를 착용한 채 무대를 돌아다니는 여성들이 너무나 멋있어 보였다고 합니다.

그는 보디빌딩을 시작하고 그다음 해 보디빌딩 대회에서 우승을 거머쥐었습니다. 그리고 지금까지 보디빌딩 대회에서 거의 30번의 우승을 거머쥘 만큼 노력을 게을리하지 않았습니다.

현재 그녀의 인스타그램에는 총 27,200명의 팔로워들이 있는데요. 나이가 들었지만 일주일에 다섯 번 이상 데드리프트와 스쿼트 등의 운동으로 자신을 관리하는 모습에 많은 네티즌들이 용기와 영감을 받고 있습니다.

그는 자신의 몸을 유지하기 위해 식단을 식단의 양을 줄이거나 먹지 않는 것은 하지 않는데요 하는데요. 대신 단백질과 포화지방 등의 영양성분이 함유된 음식을 먹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합니다. 

그녀의 긍정적인 마인드와 활동적인 성격으로 몇십 년 어린 남성들도 그에게 접근해온다고 하는데요. 젊을 때보다 현재의 삶에 너무나 만족하고 있다고 하네요. 

댓글(0)